요즘 중고차 사는 방법


나는 아직 새차를 사본 적이 없다.

1~3년 정도 된 중고차를 엄청 많이 검색한 후

구입을 하러 가곤 했다.

홍천, 대구, 인천, 대전, 서울 등등을 다니며

구입한 중고차가 거의 말썽을 일으키지 않아

나름대로 잘 구매한 경우이다.


그런데 몇 년 전 현재 타고 다니는 차를

대구에 가서 샀는데,

차량 가격은 꽤 비쌌다.


겨우 얼마를 깎은 후 계약서를 작성하는데

중고차 딜러 수수료가 있다고 한다.

나참. 그동안 중고차 사면서 그런 것 내본 적 없는데

부동산 중개업소처럼 중개 수수료를 차량 가액의 

몇 프로인지 달라고 한다.

차가 워낙 마음에 들어

그거 겨우 또 깎아서 구입은 했는데,

기분이 그리 좋지는 않았다.


이제는 현재 타는 차도 슬슬 싫증이 난다.

기름을 너무 많이 먹고, 차가 너무 커서

운전하기도 힘들다.


그래서 요즘 중고차를 또 뒤지고 있다.


<중고차 구입 방법>

1. sk엔카를 이용한다.

 -자체 전문진단평가사를 두고 차량을 진단해 준다.

-사고 유무, 차량 상태를 알려준다.

-구매 후 3개월 이내, 주행거리 5000km이내 하자가 발생하면

보상해 준다.



2. 케이카 앱을 이용한다.

-차량평가사들이 자체적으로 차량을 진단한다.

-구입 후 문제가 생기면 6개월이나 1년 이내일 경우

보상을 받을 수 있다.

-3일간 타보고 마음에 들면 구매확정할 수 있다.

-인터넷으로 쇼핑하면 집까지 배달까지 해준다.



3. 첫차 앱을 이용한다.

-이 앱의 특징은 모두 실제 매물만 올려져 있다는 것이다.

-첫차 앱은 까다롭게 엄선된 인증 딜러들만 판매를 허용한다.


알맞은 차를 골라 또 몇 년을 잘 타야 할지,

아니면 이번에는 새차를 뽑아야 할지 고민이다.

그래도 중고차 잘만 고르면 이득이니

자꾸 중고차에 마음이 간다.





중고차 대출한도 제한


나는 여지껏 새차를 한번도 사본적이 없다.

돈도 돈이지만 몇 년만 지난 차량을 잘만 고르면

새차의 반값에 살 수 있기에 중고차를 산다.

차를 벌써 7번이나 바꿨는데 대부분 잘 구입한 편이다.

그러나 한번은 그랜드카니발 수동을 샀는데

워낙 가격이 시세보다 싸게 사서 잘 타고 다녔는데

고장이 잘 나서 수리비가 많이 나왔던 적이 있다.

그래도 그 다음 차량도 중고차를 샀다.

그래서 혼잣말로 나는 중고차 인생이라고 이야기 한다.


중고차를 사는 사람은 대체적으로 새차를 사기에는

나처럼 가격이 부담스러운 사람이 많다.

그런데 앞으로 중고차를 산다면 차량 시세의

110%만 대출할 수 있다.

중고차량 가격보다 훨씬 많은 금액을 대출하여

신용불량자가 되거나 빚에 허덕이지 않도록 하기 위함이다.


캐피탈과 대출회사는 중고차 대출을 중개하는 모집인에게

직접 수수료 이외에 간접수수료도 제공하였다.

이제는 간접수수료도 중개수수료에 포함되어

법정 상한선을 넘지 못하게 된다.


대출을 많이 해주기 위하여 차량 가액을 높게 잡거나

대출한도를 높게 하여 과도하게

많은 돈을 빌려준 경우가 많았다.

담보를 잡고 돈을 많이 빌려주면 대출회사는 대출 이자를

많이 받을 수 있어 좋았을 것이다.

하지만 대출 받은 입장에서는 수입의 대부분을 대출금과

대출 이자를 갚느라 허리가 휠 지경이다.


대출 중개인은 중개수수료와 중개실적에 따라

간접 수수료를 지급받을 수 있었다.

그동안은 중개 수수료가 법정 상한선이 있어

해외여행 등으로 우회하여 지원했다.


그러나 앞으로는 중고차 대출 중개수수료나 간접수수료

모두 중개수수료에 포함되도록 하였다.


이번 중고차 대출 한도는 9월부터 시행할 예정이라고 한다.


하지만 중고차 대출로 많은 돈을 받지 않는 것이 좋다.

돈이 많이 부족하다고 해서

덜컥 차를 사는 그순간부터 돈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하다.

계속 빚에 허덕이게 되는 것이다.


차만 사면 되는게 아니다.

취득세, 등록세를 내야하고, 자동차 보험도 들어야 한다.

돈이 부족하다면 대중교통을 이용하면서

돈을 더 모으는 것이 현명한 방법이다.


중고차 딜러 중에는 조금 질이 좋지 않은 사람도 있다.

그런 사람에게 걸려 감언이설로 속아

상태가 좋지 않은 차를, 비싸게 구입할 수 있고,

대출까지 받게 하여, 차 사는 순간 나락으로 떨어질 수 있다.


110%까지 대출해준다는 것도 문제다.

중고차 살돈 10원 한푼 없어도 차를 살 수 있다는 것이 아닌가?


20대 청년들이 열심히 돈을 모아야 하는데

겉 멋이 들어 차부터 전액 할부로 살 수 있는 것 아닌가?


110%도 많이 대출해주는 것이다.

아니 더 줄여야 할 것이다.

청년들은 정신 차리고 차를 사지 말고,

집을 구입할 자금부터 마련하는 것이 답이다. 라고 생각한다.


20대 시절 나도 정말 힘들었다.

첫 월급 타자마자 중고차를 할부승계하여

구입해서 멋있게는 돌아다녔다.

하지만 월급날 되면 몇 십만원씩 떼어나가는데도

그냥 좋다고 끌고 다녔다.

그러다가 마이너스 통장까지 만들어서 차를 끌고 다녔다.

한번 마이너스 인생이 되면 좀처럼 복구가 되지 않는다.

거의 결혼하기 전까지는 돈을 모으지 못했다.

그때 그 차를 사지 않았다면

지금은 좀더 여유가 있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을 해본다.






중고차 잔존가치 신차의 몇 %

중고차 구입하기

저는 쌍용차를 타고 있는데 3년만 지나도 잔존가치가 새차 가격의 50%로 떨어집니다.

물론 새차를 사서 폐차할 때까지 탈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몇년 타고 다니다보면 싫증이 나게 됩니다.

그때는 타던 차량을 팔고 새차를 사야 합니다.

이때 기존 차량을 팔 때 좀더 비싸게 받고 싶습니다.

그럴려면 새차를 살때 잔존가치가 높은 차량으로 선택해야 합니다.


새차를 살 때 살펴야 할것

-연비, 가격, 안전과 편의사항, 잔존가치 등


SK엔카에서 새차 구매 후 1년 뒤 잔존가치를 분석하여 발표하였습니다.

국산차

<국산차 인기모델 잔존가치 순위>

1위 - 현대 그랜저(IG 3.0 익스클루시브 스페셜)

    - 새차의 87%

    -그랜저는 현재 신차판매 1위입니다.

     뛰어난 상품성과 안전성이 중고차 시장에서도 인기가 높은 차량입니다.

2위 - 기아 올 뉴 카니발(9인승 럭셔리)

    - 새차의 86%

    -중고차 시장에서 끊임없이 사람들이 찾는 차량입니다.

     가격 대비 성능이 좋고,패밀리카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어 중고차 시장에서 강세입니다.

3위 - 현대 아반떼(AD 1.6 GDI 밸류 플러스)

     - 기아 올 뉴 쏘렌토(디젤 2.0 2WD 노블레스 스페셜

     - 새차의 85%

     - 젊은 층에서 많이 찾는 아반떼와 신차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쏘렌토도

      중고차 시장에서 인기가 높은 차량입니다.

5위 - 현대 올 뉴 투싼(디젤 1.7 2WD 스타일)

     - 새차의 83%

     - 젊은 층의 인기를 얻고 있는 SUV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외제차


<수입차 인기모델 잔존가치 순위>

1위 - 벤츠 E클래스(가솔린 2WDE200 아방가르드)

     - 도요타 캠리(하이브리드)

     - 새차의 83% 

     -벤츠 E클래스는 수입차 판매 1위, 도요타 캠리는 높은 연비로 중고차 시장에서 공동 1위입니다. 

3위 - 렉서스 ES(300h 2.5 슈프림,하이브리드)

    - 새차의 80%

4위 - 포드 익스플로러(가솔린 2WD 2.3 리미티드 5세대)

    - 새차의 76%

5위 - 벤트 E클래스(가솔린 4WD 60L 4matic)

    - 새차의 75%

벤츠


국산차는 주로 현대와 기아차량이 잔존가치가 높습니다.

특히 그랜저와 카니발의 인기는 식을 줄 모릅니다.

저도 다음에는 잔존가치도 생각하며 차량을 선택하고 구입하려 합니다.




저는 여지껏 차를 8번 정도 바꿨는데 한번도 새차를 산적이 없습니다.

1~2년된 차를 잘 고르면 인테리어도 잘 되어 있으면서 

가격도 새차에 비해 상당히 저렴하게 살 수 있는 차량이 많이 있습니다. 

저는 운이 좋아서 그런지 아니면 중고차 사기 전에 

2~3달 정도 꾸준히 검색하여 구입하여서 그런지 몰라도

여지껏 한번도 중고차를 사서 애를 먹었던 적이 없습니다.

그럼 중고차를 고르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1. 자신이 동원할 수 있는 돈으로

구입할 수 있는 차종과

구입하고자 하는 차종을 정합니다.


2. 차종이 정해졌으면 그 차종의 카페에 가입합니다. 

카페에 가입하여 그 차종에 대해 자세하게 알아봅니다.

특히 고장이 잦은 부분은 무엇이 있는지 꼼꼼하게 확인합니다.


3. 중고차 사이트에서 거래 가격을 알아봅니다.

다만 너무 낮은 가격으로 제시되는 것은 뭔가 문제가 있거나

미끼상품일 가망성이 있습니다.


4. 차량을 보러 가서 보닛을 일단 열어봅니다.

보닛을 열어보면 볼트가 상처나 있거나 볼트 주변이 흠집이 있다면

수리 흔적이 있다는 증거입니다.

엔진 위에 종이컵에 음료를 반쯤 딸아 놓은 다음

시동을 켜 보면 물이 크게 요동치지 않으면 

엔진 상태가 비교적 좋은 상태입니다.


5. 차를 조금 멀리서 봤을 때 좌우 균형이 맞는지 확인한다.


6. 같은 차종 같은 가격이라면 차량 내부 인테리어, 옵션 등을 살펴본다.


7. 침수여부는 안전띠를 끝까지 잡아당겨 확인, 문틀 고무를 벗겨서 확인한다.


8. 타이어 상태를 살펴봅니다. 

타이어 마모가 많으면 중고차 구입하고 얼마되지 않아 거금이 들어갑니다.


9. 시운전할 때는 단기 보험을 가입하고 운전하세요. 

만약 시운전하다가 사고가 나면 골치아픕니다.

시운전 하면서 엔진의 소리가 일정한지 잘 들어봅니다.

브레이크가 잘 먹는지 확인합니다.

핸들을 돌려보고 부드럽게 돌아가는지, 한쪽으로 쏠리지 않는지 확인합니다.

창문을 닫고, 오디오도 끄고 차량에서 들려오는 소음을 주의깊게 들으면서

시운전하고 이상있는지 확인합니다.

그리고 과속방지턱이 있는 곳, 울퉁불퉁한 곳을 골라 일부러 

넘어가 보십시오. 이때 뭔 잡소리가 나는지 잘 확인합니다.

급가속과 급정지도 해보고 이상 유무를 확인합니다.


10. 카히스토리, 성능상태점검기록부를 꼼꼼하게 확인해야 합니다.

하지만 이것도 완벽한 것은 아닙니다. 

사고를 내고 자비로 교환하면 보험사고이력에 나타나지 않습니다.

이때는 성능상태점검 기록부와 대조하여 살펴봐야 합니다.

자동차 등록원부도 살펴보고 저당이 잡혀있는지, 

과태료가 남아 있지 않는지 확인합니다.


11. 그런데 이거 다 알아보고 중고차 고르려면

시간도 만만치 않고 귀찮기도 하죠?

그러면 중고차 구매 대행 서비스도 있습니다.

다만 비용이 몇 십만원 정도 발생합니다.

하지만 전문가들이 구입하게 되므로

비교적 비용 대비 괜찮은 중고차를

구입할 수 있습니다.

다음에 중고차를 구입할 때는

구입한지 1년 정도의 차량을

구매대행으로 구입해 보려고 합니다.

'자동차 탐색'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현대자동차 코나 일렉트릭 전기차  (0) 2018.09.03
현대 더 뉴 아반떼 9월 출시  (0) 2018.09.01
중고차 고르는 방법  (0) 2018.08.27
오프로드의 지존 올 뉴 랭글러  (0) 2018.08.23
2018 그랜저 하이브리드  (0) 2018.08.22
쉐보레 이쿼녹스  (0) 2018.08.14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