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스마트폰 2월 출하량 대폭 감소되다.

코로나19로 스마트폰 2월 출하량 대폭 감소되다.

  
  코로나19가 세계적 팬데믹으로 스마트폰 시장도 크게 위축되고 말았다. 2월 출하량이 38%나 대폭 감소된 것이다.

- 작년 2월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 9,920만대


- 올해 2월은 38% 감소된 6,180만대
- 중국의 공급과 수요가 대폭 감소되고 아시아 및 나머지 시장에서도 크게 위축되어 역대 최대의 감소폭이 나타났다.
- 스마트폰 제조사별 2월 출하량
  *애플 : 1,020만대(1월 대비 577만대 감소)
  *삼성 : 1,820만대(1월 대비 190만대 감소)
  *화웨이 : 550만대(1월 대비 670만대 감소)
  *샤오미 : 600만대(1월 대비 400만대 감소)

0123

  삼성은 애플과 화웨이에 비해 출하량 감소폭이 작은 편이다. 중국에서 코로나19가 회복되는 것처럼 보이지만 중국 측의 통계를 신뢰하기 어려워 3월에도 약세장이 될 수도 있다.

  요즘 빚내서 묻지마 식으로 삼성전자 주식을 쓸어담는 광풍이 풀고 있는데, 전문가들은 매우 조심해야 할 것이라고 충고한다.
  하여간 삼성전자 갤럭시20을 출시했는데 코로나19와 도쿄올림픽 연기설로 전망이 그리 밝지 않아 걱정이다.
  삼성 갤럭시 20이 잘 팔려야 내가 가진 삼성전자 주식도 올라갈텐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