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리운전 시 사고나면



대리운전 시 사고가 난다면

술을 마시고 편하게 대리운전을 이용합니다.

하지만 만약 사고가 났을 때는 누가 책임을 져야 할까요?

운전은 대리 기사가 하다가 사고가 난 것입니다.

하지만 책임은 차주에게 있다고 합니다.


본인을 위해 자동차를 운행하는 자는

그 운행으로

다른 사람을 사망하게 하거나 부상하게 한 경우

손해 배상 책임을 진다고 자동차손해배상보장법에

명시되어 있습니다.


즉 나를 위해 자동차를 운행하는

대리기사가 사고를 냈더라도

책임은 나에게 있다는 것입니다.

대리기사가 운전하는 것은

나를 위한 것이기때문에

사고 시 나에게 책임의무가 있다는 것입니다.


참 이상한 법입니다.


운전을 하지도 않았는데 배상을 내가 해야되니

참 억울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대부분 대리운전 회사들은 보험에 가입되어 있어

보험사끼리 배상을 합니다.

그러나 문제는 배상액이 보험금 한도가 넘을 때에는

내 돈이 나갈 수 밖에 없습니다.


그러니 대리운전을 할 때에는

-대리운전 업체의 보험 유무, 보장 범위 등을 술먹기 전에 미리 알아봅니다.

-영세한 업체나 개인적으로 싸게 해준다며 접근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럴 때 사고가 나면 배상책임이 전적으로 나에게 있습니다.

대리기사가 나몰라라 하면 어쩔 수 없이 내가 물어줘야 합니다.

그러므로 규모가 있는 회사를 이용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그러나 가장 좋은 방법은 술을 먹는 날이면

아예 아침부터 대중교통을 타고 출근하는 것입니다.

아니면 직장에서 갑자기 회식이 잡히면 직장에 차를 두고

회식 장소로 이동하는 것입니다.


피치 못하게 대리운전을 해야 할 때를 대비하여

대리운전 업체에 대해

미리 파악해 두는 것이 좋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