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논란


삼성의 갤럭시 폴드 시제품을

미국에서 사용하는데

화면 꺼짐, 부속품 돌출, 연결부 솟구침 등

불량이 발생했다고 하여 논란이 있다.


삼성전자에서는 쉽게 떨어질 수 없는

액정 보호 필름을 억지로 떼어낸 것이

원인이라고 이야기 한다.

그러나 사용자들은 액정 보호 필름을

떼지도 않은 기기에서도

불량이 있었다고 주장한다.


그러나 삼성은 액정 보호 필름이

갤럭시 폴드 스크린 구조의 일부로

설계했으므로 이것을 떼어내어

문제가 생겼다고 주장한다.

그리고 제품을 수거하여 정밀 분석을

하겠다고 한다.


잘 떨어지지 않는 필름을 떼어내

고장을 일으키게 하고 문제 삼은 것은

미국의 삼성 죽이기인지 의심하고 있다.

지금 삼성의 폴더블폰을 문제 삼지 않으면

미국 시장을 잠식하기 때문에

조그마한 흠집이라도 내려고 한것은 아닌지 모르겠다.


보호필름을 떼어내지 말라고 안내를 하지 않아서

떼어냈다고 말하는 미국 사람도 있다.

그 사람에게 건의하고 싶다.

포드 승용차를 사서 저수지에 잠수시킨 후

다시 타 보라고...

아마 승용차 설명서에 저수지에 잠수시킨 후

타지 말라는 경고 문구는 없을 것이니까...


일부러 문제점을 찾으려고

잘 접착되어 있는 필름을 떼어냈을 수 있다.

그리고 연결부분이나 부속품이 이상한 것도

그들이 심하게 다뤄서

고장나게 만든 것이 아닌가 의심이 든다.


삼성은 지난 번 갤럭시 발화 사건으로

큰 곤욕을 치른바 있다.

이번에도 2016년처럼 큰 위기가 될지,

아니면 슬기롭게 극복할지 지켜봐야 한다.


이번 삼성 갤럭시 폴드가

제품에 아무 이상이 없었으면 좋겠다.

삼성팬은 아니지만 미국과의 싸움이므로

삼성이 잘 극복할 수 있도록 응원해야겠다.


갤럭시 폴드 가격

미국: 1980달러(약 224만원)

국내: 약 240만원 안팎(5G 모델)


갤럭시 폴드 출시일

미국: 4월 26일

국내: 5월 중순 예정



+ Recent posts